4월의 첫째주, 급식후기


* 후원 요청 1) 정기후원 👈🏻 링크 클릭!!!

2) 비정기후원

2-1) 기부금영수증이 필요하시다면

👉🏻 국민은행 093401-04-198317​ / 예금주: 한빛누리(바하밥집)

2-2) 기부금영수증이 필요하지 않으시다면

👉🏻 국민은행 093401-04-198010​ / 예금주: 나들목바하밥집

토요일 무료급식 장소에는 벚꽃이 활짝 폈지만, 원수라도 된 마냥 토요일만 되면 내리는 비 때문에 반갑게 맞이하지 못했던 것 같습니다. 오늘(4/9 화요일)도 비 소식이 있어서, 급식 때마다 왜 이러는지 답답한 마음에 신에게 기도가 저절로 나오는 것 같습니다.

절망 뿐인 상황에서 인간은 신에게 의지하기도 합니다. 바하밥집은 그런 신의 부탁으로 도시의 가난한 이웃에게 잠시나마 따뜻함을 전달합니다. 이 밥 한 끼가 누군가에게는 그저 한 끼일지도 모르지만, 누군가에게는 삶의 희망을 놓는 디딤돌이 된다는 것을 10년이 지나면서 경험했습니다.

그저 한 끼로 끝난다 할지라도 그렇게 여기는 손님들을 비난하지 않으려고 합니다. 자기 자신을 구하는 것은 결국 자기 자신이니까요. 다만 거기에 밥 한 끼가 디딤돌이 되길 바랄 뿐입니다.

바하밥집은 이러한 일에 동참할 후원자를 애타게 기다립니다.

밥 한 끼에 밥 한 술, 반찬 한 점 놓아줄 후원자를 기다립니다.



(벚꽃이 흐드러지게 폈던 토요일의 급식 현장입니다)




(강풍 때문에 천막을 붙잡고 있었습니다)











#나들목교회 #바하밥집 #봄비 #후원 #후원자 #신

조회 0회
467b00_e48ebb11e32141e5a995e1d436011211~

바하밥집은 도시 주변에 소외된 이웃들에게 따뜻한 밥 한 끼를 제공하면서 그들과 인격적인 관계를 맺어 자활을 돕는 비영리 단체이다. 바하밥집의 정식 명칭은 “바나바하우스 밥집”.

바하밥집 김현일 대표가 노숙인들에게 처음 대접한 식사는 컵라면 다섯 개가 전부였다. 그러나 지금 바하밥집에서는 700여 명의 노숙인과 독거노인들에게 식사를 대접하고 있으며, 무료 급식뿐 아니라 그들의 자활을 돕기 위해 주거 시설 지원, 인문학 수업(심리 치료), 자활 지원(의료, 법률, 복지 행정), 직업 교육 등 여러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노숙인을 “걸인”이 아닌 “예수님의 손님”으로, “부랑자”가 아닌 자활이 필요한 “사람”으로 여기며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사랑을 보여 주는 바하밥집의 이야기가 책으로 출간되었다.

 ​우리를 소개해요 

 ​우리와 연결해요 

 ​우리가 보고해요 

 우리와 함께해요 

  • Facebook
  • YouTube

 사무실

 사업장

(봉사장소)

  • Facebook
  • Instagram
  • Facebook
recovery-logo.jpg
  • Facebook
  • Instagram

 서울 성북구 보문로13나길 9, 2층

 서울 성북구 보문로17길 3, 1층 바하밥집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