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넷째주 급식후기

코로나19 사태가 계속되는 가운데, 여전히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보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저희와 마주치는 도시빈민 여러분께 계속해서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나누고 있습니다.


코로나19가 완화될 것이라는 긍정적인 전망은 아직까지는 없어서 저희도 여러모로 대비하고 있습니다. 지난 주에는 "일산광림교회"와 나들목 네트워크 더불어함께 교회의 "샘솟는 마을"(이종선 마을지기)에서 마스크를 지원해주셨습니다.


그리고 목요일에는 일산광림교회 청년부에서 방문하셔서 게릴라 배식에 쓸 물품 포장을 도와주셨습니다. 이날도 모으신 마스크를 기부해주셔서 더욱 힘이 됐습니다. 감사드립니다.


1) 더불어함께 교회 "샘솟는 마을"에서 각 가정교회에서 마스크를 모아서 주셨습니다. 모으는 것도 쉽지 않았을 텐데, 주관해주신 이종선 마을지기님께 감사의 말씀 드립니다.


2) 일산광림교회에서 400개의 마스크를 보내주셨습니다.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계속해서 120여명의 손님들이 바하밥집 게릴라 배식에 오셔서 식사를 가져가시고 있습니다. 이 사태가 이렇게 오래 지속될 거라 예상을 못했는데, 고민은 깊어져 갑니다. 아무쪼록 평안하시길 빕니다.



4월 21일 화요일




4월 23일 목요일




#바하밥집 #무료급식 #화목급식 #신종코로나바이러스 #마스크 #손소독제

조회수 63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