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인사

안녕하세요? 바하밥집입니다.


안녕이란 말이 무색한 시절입니다. 코로나 바이러스와 장마도 모자라 태풍이 연이어 올라오고 있으니, 마음이 평안하길 바라는 것조차 사치인 것 같습니다.


지난 번에 말씀드린 것처럼, 바하밥집은 다음 주 화요일 9월 8일부터 무료급식을 재개할 예정입니다. 이번 주말 정부에서 어떤 조치를 취하느냐에 따라 달라질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이래저래 믿고 후원해주시는 후원자님들께도, 무엇보다 밥을 굶을지도 모르는 손님들께도 죄송한 마음이 듭니다. 함께 이 시기를 이겨나갈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오늘 인사를 드리는 이유 중 하나는 바로 #미라쿨프로젝트 때문입니다.


7~8월 혹서기를 지나며 폭염을 대비하고자 후원을 받았는데, 역대 최장 장마 기간을 거치고 태풍이 오면서 오늘은 갑자기 가을 같은 날씨가 펼쳐지니 저희도 당황스럽습니다.


그리하여 미라쿨프로젝트의 후원금은 손님들께 추석 선물을 풍성하게 드리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았습니다. 하지만 이 방향도 추석이 다가왔을 때,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시기나 모양이 달라질 수도 있음을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여러분의 관심과 후원에 늘 감사드립니다. 어려운 시기에 함께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희도 빠른 시일 내에 손님들과 함께 밥 한 끼 나누길 고대하고 있습니다.


건강하시길 빕니다.


* 미라쿨 프로젝트 결과





조회수 60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