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커버리 야구일기191018<변화>


오늘의 야구일기는

한 선수의 야구일기로 쓰여집니다. 야구단이 만1년을 달려오면서 지금까지 훈련한 선수의 이야기 입니다.


Recovery Baseball Club 1루수 NO. 99 <Park. S. J>



야구하기 전에는 내 생활에 운동이라는 것이 전혀 없었다.

야구라는 운동을 하면서 아침에 일찍 일어나

야구장에 가서 자연스럽게 운동을 하게 되어 좋았다.


야구는 축구와 다르게 격렬하지 않은 운동이라

선천적 운동능력보다 메커니즘 훈련으로 극복할수 있어

진입장벽이 낮고 취미로 삼기에 좋았다.

모든 운동이 그렇겠지만 야구는 팀 운동이고 협동이 중요하다

같이 살고 있는 사람과, 주변 사람들과 야구 이야기와 훈련을 하며

자연스럽게 친밀함과 관계를 더욱 끈끈하게 맺어주었다.


무엇보다 야구라는 재료가 있어서

내 삶이 더욱 맛나고 빛깔이 고운 음식이 된 것 같다.

약과 더불어 야구라는 운동을 병행하니

증상도 많이 좋아지고 약도 조금씩 줄고 성격도 자연스레 밝아지는 것 같다.

야구하면서 일본인 친구인 타츠키선수와 이야기를 나누고,

야구를 배우는 일도 즐거운 일이다.





운동이 주는 효과를 이론적으로만 알았지만, 이 선수의 일기처럼 이렇게까지 효과가 좋을지는 몰랐습니다.

즐겁게 운동해 임해주는 선수들이 있어, 지속할수 있습니다.


많은 선수들이 야구단을 통하여 회복되기를 소망하고 있습니다. 야구단의 지속적인 훈련을 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격려 부탁드립니다.


후원문의 : 010-7108-4390 사무국장 김지곤.

010-3444-8746 운영팀장 황승정.

467b00_e48ebb11e32141e5a995e1d436011211~

바하밥집은 도시 주변에 소외된 이웃들에게 따뜻한 밥 한 끼를 제공하면서 그들과 인격적인 관계를 맺어 자활을 돕는 비영리 단체이다. 바하밥집의 정식 명칭은 “바나바하우스 밥집”.

바하밥집 김현일 대표가 노숙인들에게 처음 대접한 식사는 컵라면 다섯 개가 전부였다. 그러나 지금 바하밥집에서는 700여 명의 노숙인과 독거노인들에게 식사를 대접하고 있으며, 무료 급식뿐 아니라 그들의 자활을 돕기 위해 주거 시설 지원, 인문학 수업(심리 치료), 자활 지원(의료, 법률, 복지 행정), 직업 교육 등 여러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노숙인을 “걸인”이 아닌 “예수님의 손님”으로, “부랑자”가 아닌 자활이 필요한 “사람”으로 여기며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 사랑을 보여 주는 바하밥집의 이야기가 책으로 출간되었다.

 ​우리를 소개해요 

 ​우리와 연결해요 

 ​우리가 보고해요 

 우리와 함께해요 

  • Facebook
  • YouTube

 사무실

 사업장

(봉사장소)

  • Facebook
  • Instagram
  • Facebook
recovery-logo.jpg
  • Facebook
  • Instagram

 서울 성북구 보문로13나길 9, 2층

 서울 성북구 보문로17길 3, 1층 바하밥집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